간암병원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백수 조회 9회 작성일 2021-04-15 00:44:33 댓글 0

본문

[ENG SUB] 나에게 딱 맞는 간암 치료법은?

다양한 간암의 치료법 중에서
나에게 맞는 최신 치료법은 무엇일까요?

#서울아산병원 #암행의사 #간암

00:00 암행의사 소개
00:13 간암의 진단 방법
00:46 간암의 다양한 치료법
02:17 항암치료의 변화
03:09 정리
03:39 환자분들을 위한 한 마디

[소화기내과 김강모 교수]

간암 치료에 있어서 중요한 것은 간암의 병기가 중요하고 그것에 더해서 간 기능이 어느 정도인지가 굉장히 중요합니다. 간암이 의심되는 경우에는 초음파 검사나 요즘은 CT 검사 혹은 MRI를 많이 이용하고, 영상의학적 검사와 더불어서 혈액 검사를 해서 진단을 하게 됩니다. 수술을 하게 된다면 원격 전이 여부를 보기 위해서 PET-CT 검사나 뼈 스캔 검사 같은 것들을 추가로 하게 됩니다.

간암은 치료법이 너무나 다양해서 어떤 치료를 하는 것이 좋을지가 큰 관심사인데. 여러 과가 다학제적으로 접근하는 것이 간암 치료의 특징입니다. 간암 치료는 크게 완치를 목적으로 하는 근치적 치료와 완치는 어렵더라도 생명 연장을 목표로 하는 보존적 치료로 나뉩니다. 근치적 치료는 간을 잘라내는 절제술, 간 전체를 바꾸게 되는 간 이식술, 바늘을 이용해서 암을 괴사시키는 국소 치료법 이 세 가지가 있습니다. 보존적 치료에는 간동맥을 이용해서 도관을 집어 넣어서 암 근처까지 접근한 다음에 항암제를 쏘고, 그리고 혈관을 막아서 암을 괴사시키는 경동맥 화학 색전술이라는 방법이 보존적 치료에서는 가장 주된 치료법입니다.

이외에는 최근에 많은 발전을 하고 있는 표적치료제라는 것이 있고. 더 최근에는 환자 면역 기능을 강화시키는 면역 치료가 최근 가장 많이 발전하고 있습니다. 또 방사선치료도 국소적으로는 간암 괴사에 많은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최근 많은 발전을 이루고 있습니다. 이렇게 다양한 치료법들을 적절히 조합해서 가장 적절한 치료를 환자에게 제공해야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흔히들 항암제라고 하는 전신 항암요법에는 기존의 1세대라고 했던 전통적인 세포독성항암제가 있었습니다. 세포독성항암제도 간 세포의 일부에서 효과를 보일 수는 있지만 효과가 대개 20~30%에 그치기 때문에 좋은 결과를 기대하지는 못 했었습니다. 그 다음 개발된 것이 암세포가 자라는 특정한 과정을 표적해서 치료하는 표적치료제라는 것이 2세대 항암제라고 합니다. 최근에 나온 것은 3세대, 백혈구의 면역 기능을 강화시켜서 암을 치료하는 것이 면역치료제라고 하고. 이 약도 현재 사용되고 있습니다. 이런 여러 약들의 조합을 통해서 더 좋은 효과를 얻기 위한 임상연구도 활발히 진행되고 있습니다.

간암의 병기에 따라서 특정 치료를 하게 된다는 것이 정해져만 있으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간암이 1기라고 하더라도 환자의 간기능과 간암에 위치에 따라서 수술이 적절할 수도 있고 국소 치료가 적절할 수도 있고. 그래서 결국에는 소화기내과 의사와 각각의 치료의 장단점에 대해서 충분히 들으시고 환자와 보호자가 같이 결정하게 됩니다.

암이 생기는 것은 환자분이나 보호자분의 잘못이 아닙니다. 환자분이 내가 뭘 잘못해서 이런 것이 나한테 생겼나 이렇게 생각하지 마시고 요즘은 치료법이 정말 좋아졌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꼭 병원으로 오셔서 적절한 치료를 받으시면, 암이 전이된 분도 완치돼서 건강하게 지내시는 분이 아주 많다는 것을 말씀드립니다.

간암의 수술적 치료

제299회 동아아산 건강강좌

간염, 지방간, 간암의 진단과 최신 치료
2018년 8월 24일 / 서울아산병원 동관6층 대강당

간암의 수술적 치료
안철수 교수 / 서울아산병원 간이식 및 간담도외과
46'57"

=========================================================================
➨ 홈페이지 바로가기: http://amcedu.kr/amc
➨ 페이스북 바로가기: http://amcedu.kr/facebook
➨ 콘텐츠 블로그 바로가기: http://amcedu.kr/amcemed
➨ Visit Asan Medical Center: http://amcedu.kr/eng
➨ Like Asan Medical Center on Facebook: http://amcedu.kr/efacebook

[ENG SUB] 간암 잘 생기는 사람 따로 있다?!

간암 발생을 주의해야 하는 고위험군은 누가 있을까요?

#서울아산병원 #암행의사 #간암

00:00 암행의사 소개
00:11 간암이란?
01:00 간암의 원인
02:18 간암의 증상
03:00 간암의 병기
03:36 정리

[소화기내과 김강모 교수]

암환자와 동행하는 의사들의 이야기 암행의사, 서울아산병원 소화기내과 김강모입니다. 간암은 간에 생기는 암을 일컫는데요. 간에 생기는 암도 여러 가지 종류가 있습니다. 그 중에 간세포에서 생기는 암을 흔히들 간암이라고 이야기를 하고 간에 생기는 암 중에는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간에 생기는 종양은 크게 악성 종양과 양성 종양으로 나뉩니다. 악성 종양은 치료가 꼭 필요한 그런 종양을 말하고 그 중에 가장 흔한 것이 간세포암입니다. 양성 종양은 치료가 굳이 필요 없는 종양을 말하는데 혈관종이나 간낭종이라고 흔히 물혹이라고 하는 것도 비교적 흔히 발견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는 만성 간질환이 굉장히 흔한 나라인데요. 가장 큰 원인이 만성 바이러스성 B형 간염이 되고 전체 생기는 간암의 약 60%에서 70% 정도는 만성 B형 간염 때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 외에는 만성 C형 간염이나 알코올 간질환도 간암의 원인이 됩니다.

우리나라와 동남아시아, 중국 같은 경우는 예전부터 만성 B형 간염이 만연했던 지역입니다. 그 이유는 예전에 예방주사가 없었을 때 어머니에게서 태어나는 아기에게로 감염되는 주산기 감염이 흔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예전에는 만성 B형 간염 유병률이 전체 인구의 4%까지로 얘기를 하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최근에는 예방주사가 보편화되면서 최근에는 유병률이 약 2% 미만으로 줄어들고 있습니다.

간암은 만성 바이러스 간염이나 간경변 또는 알코올 간질환이 있으신 분에게 나타나는 특징이 있습니다. 따라서 일단 생긴 암을 치료한다고 해도 다시 생기거나 재발하는 경향이 굉장히 많습니다. 수술을 하시더라도 약 50%에서 70%까지 암이 재발하는 재발이 아주 흔한 암이 되겠습니다.

간은 안에 자그마한 덩어리가 생긴다고 해도 아무런 증상이 없는 것이 가장 큰 특징입니다. 증상이 생겨서 병원에 오시게 되는 간암은 배에, 상복부에 불편감이 생길 수 있습니다. 암 덩어리가 너무 커져서 이것을 누를 때 생기는 불편감일 수도 있고, 또 그것이 간의 표면을 침범하게 되면 통증이 이제 생기게 됩니다. 그 외에 간 기능 자체가 나빠지면 복수가 차거나 눈빛이 노랗게 되는 황달이 올 수도 있고. 복수나 황달이 오게 되면 진행된 상태가 되기 때문에 치료에 굉장히 어려움이 있습니다.

간암의 병기를 나누는 것은 종양의 크기와 개수 그리고 혈관 침범 여부인데요. 종양의 크기가 3cm가 넘느냐 아니냐 개수가 하나냐 여러 개냐 그리고 큰 혈관 침범을 한 거냐 안 한 거냐에 따라서 그 세 가지 조건 중에 모든 조건이 좋은 쪽이면 1기, 하나가 위반되어 있으면 2기, 두 개가 위반돼 있으면 3기, 그렇지 않으면 4기. 원격 전이가 있는 경우는 간 안에 있는 종괴의 크기에 상관 없이 4기 이렇게 되어 있습니다.

간암 발생의 고위험군이라는 것이 정의되어 있고 만성 B형 간염, 만성 C형 간염 그리고 어떤 원인에 의해서건 간경변증이 있으신 분. 이분들은 증상이 없다고 하더라도 6개월에 한 번은 반드시 초음파 검사와 혈액 검사를 하셔야 됩니다.

... 

#간암병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618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893.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